'김민수 2안타 3타점' 삼성, KIA에 이틀 연속 승리...이상민 첫 세이브 [퓨처스리그] 

'김민수 2안타 3타점' 삼성, KIA에 이틀 연속 승리...이상민 첫 세이브 [퓨처스리그] 

기사입력 2020.05.23. 오후 05:52 최종수정 2020.05.23. 오후 05:52
15902245960589.jpg
[OSEN=이대선 기자] 삼성 김민수 /[email protected]


[OSEN=손찬익 기자] 삼성이 KIA를 이틀 연속 제압하며 퓨처스리그 남부리그 선두를 지켰다. 삼성은 23일 경산 볼파크에서 열린 홈경기에서 접전 끝에 8-7로 승리했다. 

삼성은 0-1로 뒤진 2회 7점을 뽑아내며 KIA 마운드를 두들겼고 6회 1점 더 보탰다. 반격에 나선 KIA는 4회 4점, 6회와 7회 1점씩 추격했으나 전세를 뒤집는데 실패했다. 

삼성 선발 홍원표(3⅓이닝 7피안타 1볼넷 2탈삼진 5실점(4자책))에 이어 두 번째 투수로 나선 이승민은 1⅓이닝 1탈삼진 무실점으로 승리 투수가 됐다. 시즌 2승째. 8-7로 앞선 9회 마운드에 오른 좌완 이상민은 1이닝 무실점으로 시즌 첫 세이브를 신고했다. 

8번 포수로 선발 출장한 김민수는 2회 무사 만루 상황에서 좌중간 2루타를 터뜨리는 등 4타수 2안타 3타점 1득점으로 타선을 이끌었고 4번 좌익수 최영진은 5타수 2안타 1득점, 김호재는 5타수 1안타 2타점으로 힘을 보탰다. 

KIA 선발 홍상삼은 2이닝 7피안타 1볼넷 1탈삼진 7실점(6자책)으로 패전의 멍에를 썼다. 이어 박진태(3⅔이닝 2피안타 2볼넷 4탈삼진 1실점(비자책)), 남재현(1⅓이닝 1볼넷 무실점), 유지성(⅔이닝 1볼넷 2탈삼진 무실점), 장재혁(⅓이닝 무실점)이 차례대로 마운드에 올랐다. 

유재신은 4타수 3안타 1득점으로 팀내 타자 가운데 가장 매서운 타격감을 과시했고 홍종표, 오선우, 이인한은 멀티히트를 달성했다. /[email protected]

기사제공 OSEN

00:00
Loading...
토토타임스 보증업체